멈춰버린 그들의 도전이 다시 이어질 수 있도록!!
무한도전을 위해 국민들이 도전한다!!!
2명으로 시작해 매일매일 두배로 늘어나는 플래시몹 행사 <쫌,보자무한도전 X2>
 

6월 30일 6시 30분
서울광장
이은미, 박완규, DJ DOC, 들국화, 김C와 함께하는 대규모 콘서트
<쫌,보자 무한도전 & 김재철 헌정콘서트>
도전인원 1,024명

 

7월 4일 7시 30분
서울광장
<쫌, 보자 무한도전>
도전인원 16,384명

by MBC노동조합 2012.06.28 10:52

[긴급인터뷰]새누리당 대선주자 이재오 의원

 

 "김재철 사법처리할 일 있으면 빨리 해야"

"시청자 입장에서 무한도전 보고싶다"
"방송은 공공기관, 국민의 것. 좀 더 가진사람,누릴것이 많은사람이 결단을 내려야.."
"지금은 체면문제 중요하지 않아. 방문진 제역할 해야"

 

 

(Q) MBC 파업 사태에 대한 생각은?
= 처음에는 노사 간에 이해관계가 있으니까 파업을 하겠지 그렇게 생각을 했어요. 그런데 이게 너무 장기화 되니까 100일 훨씬 넘었잖아요.. 그러니 시청자 한 사람으로서 보고 싶은 프로그램을 못보잖아요. 내가 무한도전 김태호 PD가 하는 거 좋아하는데, 계속 못보잖아요. 시청자 입장에서는 잘하고 못하고 떠나서 방송이 빨리 정상화 돼야 하잖아요. 방송이 개인의 사기업이라 해도 그만 안해도 그만이 아니라 공공기관, 쉽게 말해 국민의 것이잖아요. 이 정도 되면 좀 결단을 내려서 사장이 결단을 내리든지 노조가 결단을 내리든지 정상화 됐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어요. 더 많이 가졌다는 사람이 결단을 내리는 게 편하죠. 가진 것이 적은 사람은 결단을 내리기 어렵지만 누릴 것이 많은 사람이 결단을 내려서 정상화 해줬으면 좋겠어요.

 

(Q) 김재철의 혐의 알고 있나?
= 사법처리 할 일이 있으면 빨리빨리 사법처리 하고, 양보할 일 있으면 빨리 양보 하고 지금은 피차가 체면 구기는 게, 자존심 상하는 게 문제가 아니잖아요. 그런 것들을 좀...방송문화진흥회라는 게 있잖아요. 방문진이라는 건 뭐하는 데인지 모르겠어요 이럴 때 수습안을 빨리 내놔야죠. 걸리는 것이 있으면 빨리빨리 하고 해야죠. 안 그렇겠습니까?

by MBC노동조합 2012.06.19 15:55
| 1 |